금호폴리켐

전체메뉴

금호폴리켐

문의하기
검색

공지사항

신공장 건설에 이은 추가증설 추진 발표
No. 13 게시일:2012.10.24 14315 hits
- EPDM 생산능력 2.5배 확대
- 2013년 6만톤 증설에 이어, 2014년까지 추가 6만톤 증설, 총 25만톤 확보
- 신흥시장 성장에 대비한 선제 대응으로 시장선도기업으로 도약​


아시아 1위의 EPDM(Ethylene Propylene Diene Methylene-linkage) 생산능력을 보유한 금호폴리켐(대표 박찬구)이 2014년까지 6만톤을 추가 증설한다고 6일 밝혔다. 이로써 금호폴리켐은 2013년 준공을 목표로 현재 건설중인 EPDM 신공장(2공장)의 6만톤 증설분과, 금일 추가 발표한 6만톤을 합쳐 2014년까지 총 25만톤의 생산능력을 확보하게 된다.

이는 현재 생산능력 10만톤의 2.5배에 달하는 규모이다.

금호폴리켐은 단기적으로는 글로벌 경기침체로 인해 EPDM 수요가 둔화세를 보이고 있으나 중장기적으로는 중국과 인도 등 아시아 국가들의 지속적인 경제성장이 예상되는 만큼 EPDM 시장에 대한 시장주도권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는 판단 하에 발 빠르게 추가 증설을 결정했다.

박찬구 금호폴리켐 대표이사는 "금호폴리켐은 ‘세계 최고의 EPDM 메이커’를 목표로 성장하고 있다”며 “자체 기술인 ‘초저온 중합공정’에 기반한 원가경쟁력과 축적된 영업력, 아시아 신흥시장에 대한 접근성 우위를 바탕으로 한 추가 증설을 통해 세계 최고의 원가경쟁력을 가진 EPDM을 제공할 것" 이라고 강조했다.

한편, 금호폴리켐은 금호석유화학과 일본 JSR㈜이 50:50의 지분을 가지고 있는 합작사로서 1987년에 연산 1만톤으로 시작해 국내 최초로 EPDM을 생산하여 현재 연산 10만톤으로 아시아 1위, 세계 4위의 EPDM 생산능력을 보유하고 있다. 2014년 6만톤 추가 증설이 완료되면, 총 25만톤 규모의 EPDM 생산능력을 보유하며 세계 3대 메이커로 도약하게 된다.

H
TOP